신안 지주식김 수출 효자산업 메카로 우뚝

"(주)신안천사김, 제 11회 전라남도 수출상 대상 선정"


(미디어온) 신안군 압해읍에 소재하고 있는 (주)신안천사김이 전라남도에서 추진하는 제 11회 전라남도 수출상 시상에서 수출분야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되어 수출대상을 수상했다.

전라남도에 따르면 도내 수출분야에 기여한 공이 큰 수출중소기업과 유공자를 표창하여 수출의욕을 고취하고자 도내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수출상을 시상했다고 밝혔다.

(주)신안천사김은 2012년 5월 전남 신안군 압해읍 소재에 산지가공 시설을 건립, 국내 최대의 맛김 가공공장 준공과 더불어 SQF(국제식품안전인증), KOSHER(유대인 청결식품인증), HALAL(무슬림제품인증) 등 국제식품인증을 획득한 우수 중소기업이다.

또한, 세계 최대의 유통회사인 미국 코스트코사와 계약을 체결하여 미국, 캐나다, 대만 등 본격적인 수출을 통해 2014년 318억, 2015년 350억의 수출액을 달성하는 등 전라남도 김 수출성장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였으며, 지난 2013년 서울코엑스에서 열린 제50회 무역의날 행사에서 1천만불탑상과 3백만불탑상을 수상한 바 있다.

(주)신안천사김에서는 수입국 현지인의 입맛에 맞는 맞춤제품을 개발하여 조미김, 스낵김 등 본격적인 생산을 통하여 김을 세계인의 식품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수출증대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